전체메뉴보기
  • 모범음식점
    테마별
    종류별
    맛지도
  • 송파맛산택
  • 식품위생정보
    식품정보
    위생정보
  • 커뮤니티
    공지사항
    음식점이야기
    자유게시판
  • 회원관련
    회원가입
    로그인
    ID/PW 찾기
    홈페이지이용약관(새창)
    개인정보취급방침(새창)
창닫기

커뮤니티

  • 공지사항
  • 음식점 이야기
  • 자유게시판
과거ㆍ현재ㆍ미래가 함께하는 행복도시
송파에서 즐기는 맛있는 경험

음식점 이야기

Home > 커뮤니티 > 음식점 이야기

매콤, 달콤, 바삭한 닭강정 이야기

작성자
오작가
등록일
2014-12-26
첨부파일



얼마 전 유명한 TV프로그램을 통해 인천의 유명한 먹을거리 하나가 소개된 바 있다. 일반 양념치킨과 비교해 별다를 게 있을까 싶은 그것의 이름은 닭강정. 빨간 양념에 보기 좋게 버무려진 겉모양만을 봐선 특별한 점이 없어 보일 수도 있다.


그러나 맛을 본 연예인의 표정은 어떠했는가. 인천 명물 닭강정 맛을 아는 사람이라면 충분히 공감하고 남았을 것이다. 매콤하지만 달콤하고, 바삭한 그 맛이란. 보는 사람도 함께 시식을 하는 기분으로 꿀꺽 침을 삼켰을 것이다.


지인이 인천을 다녀오면서 사왔던 닭강정을 처음 맛 봤던 순간이 기억난다. 그 먼 곳에서 공수해 온 것이 겨우 닭강정이라니. 그러나 먹는 동안 감탄을 금할 수 없을 정도로 맛이 참 오묘했다. 모양은 그저 양념치킨과 다르지 않았는데 그 맛은 뭔가 달랐던 것이다. 맵지만 달콤한 양념과 바삭하게 튀겨진 그 맛이 독특했던 것이다.


인천은 차이나타운을 비롯해 먹을거리로 유명한 곳이 많지만, 닭강정을 빼놓고는 이야기할 수 없다. 양념치킨과는 다른 맛을 지닌 닭강정, 닭고기의 맛과 영양은 물론이고 한국인의 입맛에 맞게 양념된 닭강정에 대해 알아보자.





닭강정은 먹기 좋게 조각 낸 닭고기에 간을 하고 녹말가루를 입혀 튀겨낸 후, 특유의 매콤한 소스를 버무려서 만드는 요리이다. 얼핏 보면 양념치킨이라고 할 수도 있고, 중국 요리의 하나인 깐풍기라고 생각할 수도 있을 정도이다.


그런 닭강정을 언제부터 만들어 먹기 시작했는지, 어디에서 유래했는지를 알아보는 것도 의미가 있을 것이다. 


찌고 굽는 방식의 전통적인 우리나라의 조리법에 비추어 본다면 닭강정의 정체는 참 아리송한 것이 사실이다. 전통적인 닭요리는 백숙이나 삼계탕처럼 국물과 함께 먹을 수 있는 것이었다.


또 튀김보다는 기름에 지져먹는 방법이 많았고, 튀기는 것조차 쉽지 않았던 것에 비추어 보면 닭강정의 유래는 오리무중일 수밖에 없다. 또 기존의 문헌이나, 전문가의 의견을 보아도 닭강정은 우리 전통음식이라고 평가 받지는 않는다.


다만 인천을 중심으로 닭요리나, 닭튀김 요리가 한국 사람들의 입맛에 맞게 변화한 것으로 보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 시작이 언제인지는 알 수 없지만 오랜 역사를 가진 것은 아니라고 할 수 있다.







닭강정의 주재료는 닭고기. 전 세계 누구나 어려움 없이 즐길 수 있는 육류가 바로 닭이다. 닭고기는 다른 육류에 비해 지방의 양이 매우 적으며 몸이 좋지 않은 콜레스테롤의 함량도 낮은 편이다.


지방의 양이 적기 때문에 칼로리가 적은 편이고, 해서 다이어트를 하거나 충분한 운동을 할 수 없는 현대인들이 즐겨 찾는 식품이 되었다.


또, 특별한 이벤트가 있는 날 빠질 수 없는 간식으로 자리를 잡았다. 월드컵 때 전반전에 주문한 치킨을 후반전이 끝나서야 먹을 수 있었다는 말이 회자될 정도로 친근한 음식이 된 것이다. 치킨과 맥주 없이는 경기를 관람한 준비가 덜 된 듯한 느낌마저 드니까.

 


▶ 닭강정 만드는 법 

 
닭은 우선 잘 손질해서 우유에 한 시간 정도 재워두는 것이 좋다. 잡냄새를 제거해 주기도 하지만 육질을 부드럽게 해주는 효과가 있기 때문이다. 한입크기로 적당하게 잘라 소금과 후추로 간을 해주고 튀김옷을 입힌다. 튀김옷은 녹말가루와 계란을 넣는데, 취향에 따라 카레 가루를 넣어주는 것도 좋다.


튀김옷을 입인 후, 바삭하게 될 때까지 튀겨주면 된다. 물론 두 번에 나누어서 튀겨야 제대로 노릇하게 튀겨지고 더 바삭해진다.


그러나 뭐니 뭐니해도 닭강정이 다른 닭요리와, 특히 양념치킨과 비교되는 것은 독특한 소스에 있다고 할 수 있다. 해서 같은 닭강정이라고 해도 유명한 맛집의 그것은 확실히 특별한 맛을 낸다.


맛집의 비법을 알 수는 없지만 닭강정만의 소스를 만드는 방법은 이렇다. 고추장에 간장으로 조금 간을 하고, 설탕과 물엿을 고추장의 양 만큼 각각 넣는다. 달콤한 맛을 주기 위함이다. 그 외에 토마토케첩을 조금 넣고 잘 섞어준다. 취향에 따라 견과류를 보기 좋게 갈아 넣어도 된다.


매콤한 맛을 강조하고 싶다면 청향고추를 씨를 빼고 다져 넣어주고, 약간의 고추씨 기름을 첨가하면 된다. 팬에 재료를 넣고 살짝 끓여주다가 튀겨 둔 닭을 넣고 재빨리 버무려 준다. 꼭 닭은 이용하지 않더라도 다른 종류의 생선튀김이나 육류, 해물 등의 요리에 다양하게 응용이 가능하다.

목록
  • 송파 E-쿠폰
  • 자율점검
  • 맛지도
방문 음식점
Top